Warning: include(rankuplog/dbcon.php) [function.include]: failed to open stream: No such file or directory in C:\inetpub\wwwroot\card\include\top.php on line 17

Warning: include() [function.include]: Failed opening 'rankuplog/dbcon.php' for inclusion (include_path='.;C:\php\pear') in C:\inetpub\wwwroot\card\include\top.php on line 17

Warning: include(rankuplog/rankuplog.php) [function.include]: failed to open stream: No such file or directory in C:\inetpub\wwwroot\card\include\top.php on line 18

Warning: include() [function.include]: Failed opening 'rankuplog/rankuplog.php' for inclusion (include_path='.;C:\php\pear') in C:\inetpub\wwwroot\card\include\top.php on line 18
:::석면중피종연구센터에 오신것을 환영합니다.:::
회원가입 | 사이트맵
환경부지정 부산대학교 석면중피종환경보건센터 환자에게는 희망을, 미래에게는 예방을
english어린이
 
home> 알림마당> 석면관련 소식  
  [헬스조선] 천장 발암물질, 공기청정기·마스크로도 안 걸러진다?
  관리자   2024-05-22 1191
아래 내용은 헬스조선 5월 21일자 기사입니다.

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-

석면은 생각보다 흔하게 마주할 수 있는 발암물질이다. 주로 오래된 건물의 천장에서 발견할 수 있는데 충격을 받으면 가루 형태로 공기 중에 유출될 수 있다. 다량 흡입하면 치명적인 폐질환을 일으킬 수 있기 때문에 주의할 필요가 있다.

석면은 과거 건물을 지을 때 단열재, 마감재 등으로 많이 쓰였다. 석면이 포함된 자재가 부서지면서 방출되는 석면가루는 공기 중에 부유하다가 사람의 폐로 유입될 수 있다. 사람의 폐 조직은 세균 등의 유해물질을 먹어서 분해하거나 먹은 상태로 점막, 림프관 등으로 이동해 배출하는 역할을 맡는다. 그런데 광물질인 석면은 분해도 배출도 안 된다. 오히려 몸속에 남아 끊임없이 대식세포나 폐 조직을 손상시킨다. 1987년 세계보건기구(WHO) 산하 국제암연구소(IARC)가 석면을 1급 발암물질로 지정한 까닭이다.

석면 흡입은 여러 폐질환을 유발한다. 폐암은 물론, 석면폐증, 악성중피종, 흉막비후 등이 있다. 모두 폐 속 석면이 폐 조직에 염증을 일으켜 섬유화, 비대화를 일으킨 결과다. 증상으로는 숨 가쁨, 쉰 목소리, 지속적인 잔기침, 호흡곤란 등이 있는데 석면을 흡입했다고 바로 나타나는 건 아니다. 짧게는 5년, 길게는 30년까지 잠복기를 거친 뒤에 발병한다. 폐암과 마찬가지로 마땅한 치료법이 없다. 특히 석면이 흉막에 쌓여 발병하는 악성중피종은 발병 후 1~2년 이내에 사망할 정도로 치명적이다.

석면은 입자크기가 매우 작다. 보통 0.1~10㎛(마이크로미터)까지 작아진다고 알려졌다. 평균 0.4㎛ 크기의 입자를 94%까지 거르는 KF94 마스크로는 석면을 걸러내지 못한다. 0.3㎛ 크기의 입자들은 대부분 걸러내는 공기청정기의 헤파필터로도 역부족일 가능성이 크다. 석면을 제거하려면 특급 방진마스크와 보호복 등 방사선 방호급 보호 장비가 필요할 정도다.

우리나라는 2009년부터 석면 제품의 사용을 금지했다. 그러나 아직도 일상에서 쉽게 목격할 수 있다. ▲공장, 창고 등의 지붕 슬레이트 ▲공중화장실 칸막이의 밤라이트 ▲천장 마감재의 텍스 형태와 마주한다. 특히 텍스는 방음, 방열을 목적으로 천장을 덮는 데 사용되는 건축 자재인데 석면텍스와 석고텍스로 나뉜다. 지은 지 오래된 건물에는 석면텍스가 쓰였을 가능성이 크다. 둘 다 흰색 표면에 구불거리는 지렁이 무늬를 하고 있어 일반인이 구분하기란 어렵다.

(이하 생략)


위 내용의 원문은 아래 링크를 클릭하세요.

천장 발암물질, 공기청정기·마스크로도 안 걸러진다?
[연합뉴스] 우크라이나. 방독면 필터에 석면이 들어있는 것을 사용
[KNN] 석면폐증의 위험성, "치료법 없고 폐암 우려"
  
476   [뉴시스] 전국 초중고 '석면사용' 2925곳 명단 공개…경남 세번째로 ...  관리자 24-07-19 48
475   [연합뉴스] 환경단체 "전국 초중고교 24%엔 여전히 석면 건축물"  관리자 24-07-19 59
474   [헬스조선] 남편 옷 빨았을 뿐인데… ‘암’ 걸려 사망한 英 80대 여...  관리자 24-07-09 759
473   [한국일보] "의사 선서에 입을 다물라는 말은 없다"  관리자 24-06-19 815
472   [헬스조선] 담배 안 피우니 안심? ‘이런’ 사람은 폐암 위험 높아  관리자 24-06-18 995
471   [KNN] 석면폐증의 위험성, "치료법 없고 폐암 우려"  관리자 24-06-18 821
  [헬스조선] 천장 발암물질, 공기청정기·마스크로도 안 걸러진다?   관리자 24-05-22 1192
469   [연합뉴스] 우크라이나. 방독면 필터에 석면이 들어있는 것을 사용  관리자 24-04-22 1713
468   [연합뉴스] '1963년생 전주종합경기장' 철거 시작…6월까지 석면 제...  관리자 24-04-22 1964
467   [연합뉴스] 美, '발암물질' 석면 사용 전면 금지…35년 만에 최종 퇴...  관리자 24-03-19 2150
이전페이지없음 12345678910 다음페이지 10개
  
 
121 명
370059 명